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남부
안양시, 미세먼지 대책... "초·중·고 32억여 원" 지원
안양시청.

[신한일보=이황길 기자] 안양시가 고농도 초미세먼지 대책 일환으로 관내 초·중·고에 32억 여원을 지원한다.

경기 안양시(시장 최대호)는 최근 고농도 초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관내 각 학교의 실내체육관 건립과 공기청정기 임대 등의 비용으로 올해 총 32억8천5백만 원을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시는 실내활동 시설이 갖춰지지 않은 5개 초등학교(신안초, 박달초, 평촌초, 호원초, 관양초)를 대상으로 실내체육관 건립비 24억6천3백만 원을 보조한다.

아울러 실내체육관이 확보된 학교에 대해 2억 원을 먼지 청소비로 지원한다. 또 학교 공기청정기 임대비용으로도 6억2천2백만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공기정화시설이 갖춰지지 않은 학급이 있는 45개 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학급당 1대를 기준으로 모두 1천187대의 공기청정기가 교실에 배치된다.

현재 안양 관내 학교 수는 모두 87개교로 이중 초등학교가 41개소, 중학교가 24개소 그리고 특수학교를 포함한 고등학교가 22개교다.

최대호 시장은 "학습환경이 잘 갖춰져야 학생들의 면학 분위기가 살아날 수 있다"며 "미세먼지로부터 안전을 보장받고 건강권도 확보할 수 있도록 학교현장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황길 기자  mbcleepd@hanmail.net

<저작권자 © 신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황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