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기공사협회, 고려인 전기공사 기술자 양성
상태바
한국전기공사협회, 고려인 전기공사 기술자 양성
  • 조병문 기자
  • 승인 2018.07.11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려인 전기공사 교육생 9명 전원 전기공사기업에 취업.. 가공배전 전공 기술자로 근무
(사진:한국전기공사협회제공)

한국전기공사협회(회장 류재선)는 오는 13일(금) 수료하는 고려인 전기공사 교육생 9명 전원이 전기공사기업에 취업하여 가공배전 전공 기술자로 근무하게 된다고 11일(수) 밝혔다.

협회는 2017년 한국전력-광주광역시와 ‘고려인 배전 기능인력 양성 및 취업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018년 4월부터 3개월 간의 특별과정을 운영해 왔다.

협회는 고려인의 경우 동포임에도 불구하고 국내 생활이 여의치 않아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전기공사 기술자 양성은 국내의 고려인 정착을 원활히 해 국내 삶의 기반을 조성하는 한편 전기공사업계의 만성적 인력 부족 현상을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이라고 설명하면서 향후 기술 양성의 기대감을 밝혔다.

이번에 수료한 고려인의 경우 3개월 간의 전기공사 교육 과정을 이수함과 동시에 모국어 및 현장 경험 등에 대한 교육 또한 함께 이뤄져 차후 전기공사 기술자로서의 업무에 최적의 인재로 양성됐다.

류재선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한발 한발 내딛는 경험을 통해 두려움과 불안을 떨쳐버리고 전기공사기술자로서의 자긍심을 품은 최고의 전문가로 거듭나 주길 기대한다”며 “더 많은 고려인 동포가 전기공사기술자로서의 새 삶을 시작할 수 있도록 당당하고 멋진 모습을 보여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번에 수료해 대신(대표이사 김병철)에서 근무하게 된 최 이노켄티는 “3개월간의 교육 커리큘럼을 통해 전기공사 기술자로서의 자부심을 키우게 됐다”며 “조국 발전에 기여하고, 전력산업을 책임지는 전기공사 기술자로서의 새 삶의 기회를 준 전기공사협회 관계자들에게 감사한다”고 소회를 밝혔다.

한편 류재선 전기공사협회 회장은 수료생 전원에게 현장에서 활용할 주상 벨트 및 공구를 증정했으며, 인력개발위원회에서 테스트 장비를 증정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