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신한] 경북도, '보이스피싱' 길거리 캠페인 펼쳐...
상태바
[포토신한] 경북도, '보이스피싱' 길거리 캠페인 펼쳐...
  • 이재연 수습기자
  • 승인 2019.08.27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는 27일 안동 신지상 일대에서 유관기관과 함께 합동으로 보이스피싱 길거리 캠페인을 벌였다./경상북도.
경북도는 27일 안동 신지상 일대에서 유관기관과 함께 합동으로 보이스피싱 길거리 캠페인을 벌였다./경상북도.

[신한일보=이재연 수습기자] 경북도는 27일 안동 신지상 일대에서 금융감독원대구경북지원, 경북지방경찰청, 안동시, 안동경찰서, NH농협은행, DGB대구은행 등과 함께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가두캠페인을 펼쳤다.

이 날 캠페인은 발신자를 조작하여 가족사칭으로 상품권 구매를 요구하는 사례 등 보이스피싱 사기가 의심되는 여러 최신 유형을 알리고, 의심되는 상황을 만나게 될 때 경찰청(112)이나 금융감독원(1332)으로 즉시 신고하도록 안내했다.

경북도는 27일 안동 신지상 일대에서 유관기관과 함께 합동으로 보이스피싱 길거리 캠페인을 벌였다./경상북도.
경북도는 27일 안동 신지상 일대에서 유관기관과 함께 합동으로 보이스피싱 길거리 캠페인을 벌였다./경상북도.

최근 지속적으로 지능화되고 고도화된 금융사기 수법으로부터 도민의 피해 예방을 위해, 보이스피싱 예방 홍보물 2,000개를 시민들에게 나누어 주며 보이스피싱 피해에 대한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금감원 자료에 따르면 경북도에서 지난 2018년도 보이스피싱 피해건수는 3,381건으로 금액으로는 192억원이다.

경북도는 27일 안동 신지상 일대에서 유관기관과 함께 합동으로 보이스피싱 길거리 캠페인을 벌였다./경상북도.
경북도는 27일 안동 신지상 일대에서 유관기관과 함께 합동으로 보이스피싱 길거리 캠페인을 벌였다./경상북도.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보이스피싱 피해는 예방만이 최선책”임을 강조하고, “다각도로 여러 가지 방법으로 예방 활동을 전개해 도민들이 더 이상 보이스피싱에 속지 않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여나가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