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들-용산 잇는 '한강대교 북단 보행교' 아이디어 공모… '22년 완공
상태바
노들-용산 잇는 '한강대교 북단 보행교' 아이디어 공모… '22년 완공
  • 이승민 수습기자
  • 승인 2019.08.06 2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청.

[신한일보=이승민 수습기자] 서울시가 한강대교(용산~노들섬~노량진) 북단에 노들섬과 용산을 잇는 보행 전용교를 신설하기 위한 '노들에서 용산까지 잇는 한강보행길 아이디어 공모전'에 들어간다고 6일 밝혔다.

시는 노량진 방향으로 연결되는 노들고가차도가 있는 남단(노들섬~노량진)과 달리 용산 방향으로 연결되는 시설물이 없어 보행길을 조성하는 데 한계가 있는 만큼, 시민들의 다양한 상상력과 전문가의 구체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해 기본구상으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한강대교 북단 보행교 설치는 한강대교 남단(노들섬~노량진) 쌍둥이 아치교 사이에 보행자 전용 공중보행교를 설치하는 ‘백년다리’ 1단계 사업에 이은 2단계 사업으로 추진된다. 

시는 앞서 지난달 7월30일 1단계 구간인 남단 공중보행교에 대한 국제현상설계 공모 당선작을 발표한 바 있다.

/서울시청.

시는 1‧2단계 사업을 통해 노들섬을 중심으로 북으로는 용산, 남으로는 노량진으로 이어지는 한강대교 보행길을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1917년 한강 최초의 보행교로 개통한 ‘한강 인도교’의 보행 기능을 복원하고 ‘음악 중심 복합문화기지’로 9월 개장을 앞두고 있는 노들섬으로의 보행 접근성을 높인다는 목표다.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올 연말까지 기본구상 및 추진방향을 정하고, '20년 국제현상설계공모, 기본 및 실시설계를 거쳐 '21년 착공에 들어가 '22년까지 준공한다는 계획이다.

공모는 오늘(6일)부터 9월20일(월) 오후5시까지 일반과 전문가 부문으로 나누어 진행되며, 지역 및 연령 제한 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공모된 아이디어 중 우수작품 총 22개 작품에 대해 총 1억 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9월 27일 발표예정이다.

내 손안의 서울(http://www.mediahub.seoul.go.kr), 서울시 도시재생 포털(https://uri.seoul.go.kr)에 참가등록하고 게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