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 "정두언 前의원 사망"... '유서 남기고 야산에서 숨진채 발견'
상태바
[충격] "정두언 前의원 사망"... '유서 남기고 야산에서 숨진채 발견'
  • 이형탁 기자
  • 승인 2019.07.16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택 유서 남기고 백련산서 숨져... 시사프로그램 ‘판도라’ 제작진 상황 파악 중..
정 前의원이 16일 오후 4시 25분쯤 서대문구 홍은동의 한 공원 인근 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신한일보=이형탁 기자] 시사프로그램에 활발히 출연했던 정두언 前의원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에 충격을 주고 있다.

서울 서대문경찰서에 따르면, 16일 오후 3시 58분 자택에 유서를 써놓고 나갔다는 정 前의원 부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이날 오후 4시 25분쯤 서대문구 홍은동 백련산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런 가운데 갑작스러운 비보를 접한 방송가도 충격에 빠졌다. 특히 정 前의원이 고정 출연하던 "시사프로그램 ‘판도라’ 측 제작진이 소식을 접하고 상황을 파악 중"이라 밝혔다.

한편, 경찰은 정두언 前의원의 정확한 사망경위 등을 파악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