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경상도-이마트, '농특산물 판로확대' 업무협약 체결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이갑수 ㈜이마트 사장이 오늘(12일) 서울 이마트 본사에서 '농특산물 팔로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상호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경상북도

[신한일보=이형탁 기자] 경상북도는 12일(금) 서울 이마트본사에서 이철우 도지사와 이갑수 ㈜이마트 사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농특산물 판로확대와 농업인 소득향상을 위해 업무협약을 맺고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협약에 따라 경북도는 지역 우수농가와 농특산물에 대한 정보를 ㈜이마트에 제공하는 등 ㈜이마트 취급 농특산물의 외연확대에 적극 나서고, 필요시 별도의 예산을 지원한다.

㈜이마트는 경북도 농특산물에 대한 소비자 신뢰확보를 위해 적극 협조하는 한편 전국 120여개 점포를 통해 보다 많은 경북도 농특산물이 판매될 수 있도록 협조한다.

㈜이마트 이갑수 사장은 “의미있는 자리를 마련해 준 이철우 도지사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면서 “경북도와 ㈜이마트는 지역상생이라는 공감대를 가지고 있는 만큼 회사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국내업계 1위 기업인 ㈜이마트와의 이번 협약은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북 도내 농업인들에게 큰 힘과 위로가 될 것”이라며 “대한민국 최고의 농도(農道) 경북에서 생산된 우수한 농산물이 보다 많이 입점되고 판매될 수 있도록 ㈜이마트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이형탁 기자  news1@shinhanilbo.co.kr

<저작권자 © 신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형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