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호 에세이 ‘걸어가는 길 2’ 출간...좋은땅 출판사
상태바
이태호 에세이 ‘걸어가는 길 2’ 출간...좋은땅 출판사
  • 이승민 수습기자
  • 승인 2019.05.29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일보=이승민 수습기자] 좋은땅 출판사가 ‘걸어가는 길’을 출판한 이호태 저자의 두 번째 에세이 ‘걸어가는 길 2’를 출간했다.

이전 책과 비슷하게 저자가 도보여행을 하며 겪은 일들, 국내의 산들을 오르며 보고 듣고 생각하고 느낀 것들을 일기처럼 정리해 놓았다. 둘레길 일기와 사계절에 걸친 등산 일기, 선거 때마다 걸은 이야기와 바우길 일기, 외씨버선 길을 걸은 후 적은 기록들을 엮었다.

걸어가는 길 2 표지(이호태 지음, 392쪽, 1만5000원). /좋은땅 출판사.

해외 여행의 비중이 높았던 전 책과 달리 국내 곳곳을 다니며 만난 사람들의 이야기, 길에 얽힌 이야기와 설화, 길을 걸으며 마주친 자연의 모습들이 눈에 보이듯 묘사되어 있다. 저자는 일상에서 벗어나 걷다 보면 잊었던 무엇을 찾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하며 계속해서 길을 걷는다고 말한다.

각자의 사정은 다르지만 나름대로 겪는 고뇌와 이를 극복하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드러나는 인간적인 모습들을 보며 세월이 흐르고 살아가는 방식이 바뀌어도 ‘사람’이라는 본연은 바뀌지 않음을 깨달았다고 한다. 또한 산길을 걸으면서, 들길을 걸으면서, 평범한 사람들의 삶을 엿보면서 일상에서 쌓이는 찌꺼기를 씻어 낼 수 있었다고 한다. 그렇게 머리와 가슴을 비우면 새로운 기분으로 삶을 대할 수 있었다.

이 책을 통해 독자도 답답한 일상에서 벗어나 누구의 방해도 받지 않고 자신에게만 집중하는 시간을 가지기를 추천한다. 저자의 여정이 책에 자세히 나와 있기에 이를 따라 직접 길을 나서는 것도 좋다. 혼자 걸어도 좋고, 가족이나 친구, 연인과 함께 걸어도 좋을 것이다. 꼭 교외로 나가지 않더라도 집 근처의 공원이나 한적한 산책길을 걷는 것만으로도 일상에서 쌓이는 찌꺼기를 씻어 내기에 충분할 것이라 생각한다.

‘걸어가는 길 2’은 교보문고, 영풍문고, 반디앤루니스, 알라딘, 인터파크, 예스24, 도서11번가 등에서 주문·구입이 가능하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