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미국
트럼프, 北 “핵무기·제재 제거하는 날 고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0일 텍사스주 샌안토니오에서 모금 원탁회의에서 연설하고 있다. /로이터/VOA.

[신한일보=조한이 특파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차 미북 정상회담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13일 트위터를 통해 “우리의 관계가 매우 좋다는 김정은 위원장의 말에 동의한다” 면서 “아마도 훌륭하다는 단어가 더 정확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 트위터 캡쳐.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위터 캡쳐.

이어 “우리가 각자 어떤 입장인지 서로 완전히 이해하고 있는 만큼, 3차 정상회담은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북한은 김 위원장의 지도력 아래 엄청난 성장과 경제적 성공, 부를 이룰 굉장한 잠재력을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더불어 트럼프 대통령은 “핵무기와 제재가 제거되는 날이 곧 다가올 수 있고 이를 고대하고 있다”면서 “그 다음에는 북한이 세계에서 가장 성공한 나라 중 하나가 되는 것을 보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한이 특파원  overden203@gmail.com

<저작권자 © 신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한이 특파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