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북부
파주시, 88억 원 규모 '축산사업' 본격 추진

[신한일보=박형노 객원기자] 파주시가 환경의 다변화에 대처하하고 안전한 동물 방역 등을 위해 88억 원을 들여 축산분야 사업을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경기 파주시(시장 최종환)는 FTA 등 축산물 수입개방에 대응해 경쟁력 있는 축산업 육성을 위해 시 농정 등 심의를 통해 2019년 축산분야 사업 대상 선정을 완료하고 본격적으로 사업에 착수한다고 28일 밝혔다.

2019년 축산분야 사업 대상 선정을 완료하고 본격적으로 사업에 착수했다. /파주시.

올해 축산사업으로는 쾌적한 축산기반 구축, 친환경 축산업 육성, 안전한 동물방역 등 3개 분야 74개 사업이며 총사업비는 전년 대비 10억 원이 증액된 약 88억 원 규모다.

이중 시 축산업 추진과제로 냄새 없는 청정축산 실현을 위해 축산환경 개선사업, 가축분뇨 정화 개보수사업, 다용도 축분 처리 장비 지원사업 등 총 9개 사업에 15억 원의 예산을 편성하고 신규사업으로 폐사 가축 처리 장비 지원 등 총 7개 사업에 4억여 원의 사업비를 추가 편성했다.

축종별 환경개선을 위한 자동화 시설 및 장비 지원사업, 안정적인 국내산 조사료 생산확대를 위한 조사료 종자·기계장비·품질관리 지원사업, 축산재해 대비를 위한 가축 재해보험 가입 지원사업 등도 추진한다.

이외에도 축사 환경제어·사료 급이·경영관리·출하선별 등 축산업의 전자동화시스템을 지원하는 ICT 융복합 확산사업을 추진하고자 22억 원의 사업비를 신청했으며 향후 농림축산식품부 사업 대상 확정시 시 역점사업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이상기후 등 다각적 환경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첨단 축산기술의 도입 및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을 통한 미래지향적 축산업 발전을 위해 역량을 집중하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박형노 객원기자  9982@daum.net

<저작권자 © 신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형노 객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