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생 "알바 시급 1만원 이상 경험 6.3%‘... '시급 불만족'
상태바
취준생 "알바 시급 1만원 이상 경험 6.3%‘... '시급 불만족'
  • 이승민 인턴기자
  • 승인 2019.02.07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직자, 모바일 알바 사이트에서 근거리 알바 찾는다

[신한일보=이승민 인턴기자] 현재 아르바이트 시급에 불만족하는 취업준비생들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시급 1만원 이상의 아르바이트 경험이 있는 구직자는 단 6%에 불과했다.

취업포털 커리어(대표 강석린)가 지난 1월 22일부터 26일까지(5일간) 구직자 380명에게 ‘아르바이트 시급 적절한가’라는 주제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를 7일 발표하고 응답자의 62.9%가 ‘현재 아르바이트 시급에 만족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올해 최저 시급(8,350원)’에 대해서도 구직자 절반 이상이 ‘적당하지 않다(53.2%)’고 밝혔다.

'시급 1만원 이상의 아르바이트를 해보거나 들어본 적이 있나’라는 질문에 ‘들어본 적 있다’는 답변이 54.5%로 가장 많았고 ‘해본 적도 들어본 적도 없다’ 39.2%로 나타났으며 '시급 1만원 이상의 아르바이트를 해본 적이 있다’는 응답은 6.3%에 불과했다.

'선호하는 아르바이트’로는 ‘근거리 알바’라는 의견이 48.4%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시급이 센 알바’ 23.7%, ‘스펙으로 활용할 수 있는 알바’ 19%, ‘일이 편한 알바’ 9% 순이었다.

구직자 10명 중 6명은 ‘모바일 알바 사이트를 통해 아르바이트를 찾는 편이다(60.8%)’라고 답했고 ‘온라인 알바 사이트(35.8%)’, ‘매장에 부착된 알바 구인 공고문(1.3%)’이라는 의견이 이어졌다. ‘전단지’와 ‘지인 추천’이라는 의견은 각각 1.1%로 나타났다.

아울러 아르바이트를 그만두는 이유는 응답자의 46.8%가 ‘학업 및 구직활동과 아르바이트를 병행하기 힘들어서’라고 밝혔다. ‘일 자체가 너무 힘들어서(22.1%)’, ‘파트타임의 시간대가 맞지 않아서(17.1%)’, ‘돈을 많이 주지 않아서(11.6%)’ 등의 의견이 이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