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중동/아프리카
프란치스코 교황, UAE서 대규모 미사 집전…"18만명 참석"
아랍에미리트(UAE)를 방문 중인 프란치스코 교황이 5일(현지시간) 아부다비 자예드 스포츠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사 중 아이에게 축복하고 있다. AP/VOA

[신한일보=성삼영 전문기자] 처음 이슬람교 발생지인 아라비아반도를 방문 중인 프란치스코 교황이 아랍에미리트(UAE)에서 현지 신도들을 위한 미사를 집전했다.

수도 아부다비 '자이드 스포츠시티' 경기장에서 5일(현지시간) 열린 미사에는 "UAE 인근 국가에서 온 신자들을 포함해 모두 18만 명 이상의 인파가 몰렸다"고 현지 당국자는 전했다. 또 "정부 관리들을 포함해 약 4천 명의 이슬람교 신자들도 미사에 참석했다"고 행사 관계자는 전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이날 미사에서 "성경에서 언급한 '팔복'을 얻기 위해 위대한 행동이나 초인적인 행동이 필요하지 않다"며 "예수는 누구나 할 수 있는 자신의 삶을 살라고 요구했다"고 말했다.

교황은 전날 종교별 대표 수 백 명이 참석하는 국제회의 연설에서는 "모든 종교 지도자가 전쟁을 반대하는 데 협력해야 한다"며 "종교가 군사력의 논리에 맞서 서로 손잡지 않으면 인류의 미래는 위험해진다"고 강조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이날 미사를 끝으로 사흘간의 공식 일정을 마무리했다.

성삼영 전문기자  sysung300@naver.com

<저작권자 © 신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삼영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