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유럽
프란치스코 교황, "아라비아반도 첫 공식 방문"

[신한일보=성삼영 전문기자] 로마 가톨릭 교회 수장인 프란치스코 교황이 지난 3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수도 아부다비에 도착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왼쪽)이 지난 3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수도 아부다비 국제공항에 도착해 모하메드 빈 자예드 알나흐얀 아부다비 왕세자의 영접을 받고 있다. ZP.VOA

프란치스코 교황은 로마 가톨릭 교황이 이슬람교의 탄생지인 아라비아반도를 공식방문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5일(현지시간)까지 머물며 가톨릭과 이슬람교 간 화해와 협력을 도모할 것으로 알려졌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4일(현지시간) 종교별 대표 수 백 명이 참석하는 국제회의에 참석해 연설할 예정이다. 이어 5일에는 현지 스포츠 경기장에서 진행되는 대규모 야외 미사"를 집전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이날 미사는 인근 국가의 가톨릭 신자들까지 약 13만5천 명이 참석해 전례 없는 규모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현지 언론은 보도했다.

한편 프란치스코 교황은 "아라비아반도 방문 직전 바티칸 성베드로 광장에서 오랜 내전으로 인도적 위기가 커지고 있는 예멘 사태를 언급하며, 당사국들과 국제사회가 휴전협정을 지킬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성삼영 전문기자  sysung300@naver.com

<저작권자 © 신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삼영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