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유럽
EU, 철강 '세이프가드' 발동... "2월 2일 부터"열연강판과 냉연강판, 후판, 철근 등 26개 품목 대상
벨기에 브뤼셀에 있는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 청사 전경. 사진 VOA

[신한일보=조한이 특파원] 유럽연합(EU)이 철강 제품에 대해 긴급수입제한조치인 ‘세이프가드(safeguard)’를 시행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EU집행위원회는 최근 회의에서 일정 물량까지는 무관세로 수입하지만 이를 초과하는 물량에 25% 관세를 부과하는 세이프가드 발동 방식을 확정하고 4일(현지시간) 세계무역기구(WTO)에 통보했다.

대상은 열연강판과 냉연강판, 후판, 철근 등 26개 품목이며 발효시점은 다음달 2일부터 발동 된다.

EU의 이번 조치는 미국으로 향하던 철강제품들이 EU로 흘러들어와 공급과잉을 일으킬 수 있다는 우려에서 추진됐다.

한편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는 지난해 국가안보상의 이유로 철강제품에 25%, 알루미늄에 10% 관세를 발동했다.

조한이 특파원  overden203@gmail.com

<저작권자 © 신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한이 특파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